창호기술 : KCC, 새뜰마을 사업으로 주거취약지역 노후주택 개선
HOME 즐겨찾기추가
로그인 회원가입
뉴스홈 > 업계소식
2022년04월18일 13시40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KCC, 새뜰마을 사업으로 주거취약지역 노후주택 개선
국토교통부, 국가균형발전위원회와 2022년 민관협력형 노후주택 개선사업 공동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저소득층 가구 대상으로 KCC 창호, 페인트 등 2억원 상당의 건축자재 지원해 공간복지 실현

KCC(대표 정몽진)가 국토교통부와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가 주관하는 범정부 차원의 프로젝트 ‘새뜰마을 사업’에 5년째 함께하며 저소득층 주민의 생활 안정을 위한 노력을 이어간다.

KCC는 최근 국가균형발전위원회, 국토교통부, 한국해비타트 등 7개 기관이 함께 참여한 ‘2022년 민관협력형 노후주택 개선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KCC를 비롯한 각 기관은 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기부금과 건축자재 등을 후원하고, 주택 개보수 봉사활동에 참여하는 등 주거취약계층 지원에 협력하기로 했다. 추후 협의를 거쳐 총 3개 지역을 선정해 300여 가구의 공간복지를 실현할 계획이다.

KCC는 올해 사업에 2억원 상당의 친환경 건축자재를 지원한다. 자사의 페인트, 창호 등 주요 건축자재를 통해 노후주택 개선이 완료되면 화재 등의 위험이 감소하고, 건물의 에너지 효율이 높아져 냉·난방비 절약에 기여하는 등 주거 취약 계층의 생활 여건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새뜰마을 사업은 급격한 경제성장 과정에서 소외된 취약 지역을 지원하고, 주민 삶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해 안전, 위생 등 생활 인프라를 확충하는 범 정부 차원의 프로젝트다. 흔히 달동네, 쪽방촌이라 불리는 주거 취약 지역에 정부와 지방자치단체, 민간기업이 협력하여 생활인프라를 개선하고 주민 복지를 지원하며, 지역 내 소규모 집수리 단체의 사업 참여를 통해 일자리를 창출한다. KCC는 지난 2018년부터 새뜰마을 사업에 함께 참여해 총 600여 가구의 집수리에 필요한 각종 친환경 건축자재들을 지원하며 힘을 보태고 있다.

KCC 관계자는 “소외되고 낙후된 마을에 희망과 활력을 불어넣어 행복하고 살기 좋은 마을로 거듭나도록 관심을 갖고 지원하겠다”며 “앞으로도 우수한 품질의 건축자재를 통해 안심하고 지낼 수 있는 공간을 만들어가는 데 힘을 보태고, 더불어 사는 공동체를 만들기 위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기자이름없음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업계소식섹션 목록으로
2
[업계소식]대한민국의 새로운...
[업계소식]제 4회 KCC 디자인...
[업계소식]VS갑론을박/‘한중...
[업계소식]LG하우시스/몽골서...
[업계소식]한솔홈데코/2011 ...
인기포토뉴스
가스주입단열(복층)유리에 대한 ...
햇빛 조절부터 사생활 보호까지 ...
요즘 핫한 인테리어? 알루미늄 ...
게시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강화유리,복층유리생산-함께일하실분...
정규직 및 일용직 일자리구해요.
경력사원 모집